연예

황현희 “내 인생의 라이벌은 유세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황현희가 후배 개그맨 김기열과 26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김기열은 “황현희는 유세윤을 인생의 라이벌로 생각한다. 그러나 정작 유세윤은 신경도 안쓰고 있다. 본인만 지나친 라이벌 의식을 갖고 있다.”며 웃었다.

이에 황현희는 “유세윤도 날 라이벌로 신경 쓰고 있을 것”이라고 말해 다시 한 번 택시 안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 “‘재벌 황현희’라는 소문은 오해다.”며 “세금 환급 받고 사는 형편”이라고 밝혀 항간에 떠돌았던 소문을 일축했다.



방송용 키와 실제 키를 언급한 황현희는 “사실 5cm 키 높이 깔창을 신고 다닌다.”며 ‘깔창의 진실’에 대해 솔직하게 밝혔다.

이밖에도“법대 출신이라는 타이틀 때문에 그동안 후광을 많이 입었는데 사실 법대는 서울에 있는 대학에 다 낙방한 후 성적 맞춰서 간 것 일 뿐”이라고 속 시원히 털어놓았다.

(사진제공 = tvN)

서울신문NTN 김예나 기자 yeah@seoulntn.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