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미즈시마 히로, 日 ‘최고 미남 스타’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인이 생각하는 ‘가장 아름다운 남자연예인’으로 가수 아야카와의 결혼 발표로 화제가 된 배우 미즈시마 히로(水嶋ヒロ)가 선정됐다.

일본 연예사이트 ‘오리콘’은 지난달 31일부터 지난 3일까지 중고생부터 40대까지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인터넷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아름다운 남자연예인’ 1위를 차지한 미즈시마 히로는 ‘꽃미남 배우’로 한창 주가를 올리고 있다. 네티즌들은 “용모가 단정하고 사람을 매료시키는 얼굴을 가졌다”, “스타일이 멋지다.”고 평가했다.

2위는 비주얼 록 가수 각트(Gackt)가 차지했다. 각트는 단정한 용모는 물론이고 살아가는 태도나 사고방식이 아주 남자답다는 이유로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았다.

3위는 영화 ‘용의자 X의 헌신’에서 열연한 배우 후쿠야마 마사하루(福山雅治)가 올랐다. 팬들은 “나이를 먹어도 외모나 활동하는 모습 모두 아름답다.”고 평가했다.

뒤를 이어 국민그룹 SMAP의 멤버 기무라 타쿠야(木村拓哉)가 4위, 유명 록 밴드 ‘라르크 앙 시엘’의 보컬 하이도(HYDE)가 5위, 드라마 ‘노다메 칸타빌레’의 치아키 선배 역을 맡았던 타마키 히로시(玉木宏)가 6위에 올랐다.



이외에도 7~10위에는 각각 오카다 준이치(岡田准一), 도모토 코이치(堂本光一), 타키자와 히데아키(滝沢秀明), 타니하라 쇼스케(谷原章介)가 각각 선정됐다.

사진=popularasians.com

문설주기자 spirit0104@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