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최강희, ‘쌩얼’로 생일파티 참석 ‘찬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최강희가 지난 10일 세일아트홀에서 생일파티 겸 팬미팅 행사에 참석해 감동적인 시간을 보냈다.

오후 2시부터 진행된 이날 행사는 시작 전부터 팬들의 열기로 뜨겁게 달아올랐고 최강희가 무대에 모습을 드러내자 팬들은 열광적인 환호를 보냈다. 최강희는 화장기 없는 쌩얼로 등장해 팬들에게 찬사를 받았다.

최강희의 팬들은 생일 축하 노래를 함께 부르며 감동적인 순간을 만들었다. 이에 최강희는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김건모의 노래 ‘사랑해’를 답가로 불러 팬들을 즐겁게 했다.

최강희는 “요즘 여러분의 진심을 더 깊이 알아가고 있고 여러분들에 대한 생각을 많이 한다. 오랫동안 함께 했으면 좋겠다. 이렇게 매년 정성스러운 자리를 마련해 주어서 정말 감사드린다.”며 팬들에게 소감을 밝혔다.

특별히 이날 자리에는 최강희의 생일 파티를 축하해주기 위해 배우 지현우와 평소 절친한 개그우먼 송은이 김숙 권진영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최강희는 현재 영화 ‘애자’의 촬영을 모두 마친 상태로 올해 하반기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제공=BOF)

서울신문NTN 김예나 기자 yeah@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