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버버리 모델’ 엠마 왓슨 화보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명품 패션브랜드 ‘버버리’의 새얼굴로 발탁된 엠마 왓슨(19)이 최근 공개한 화보에서 성숙함을 물씬 풍겼다.

지난달 버버리 측과 전속모델 계약을 맺은 왓슨은 최근 남자 모델 3명과 함께 2009 가을~겨울 시즌 화보를 촬영을 마쳤다.

이 화보에서 왓슨은 이전 영화에서 보여준 소녀같이 순수하고 발랄한 모습 대신 성숙한 매력을 강조했다.

왓슨은 버버리의 대표적인 스타일인 트렌치 코트와 머플러, 심플한 의류를 한층 자연스럽고 여성스럽게 소화했다.



버버리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크리스토퍼 베일리는 “이번 화보에서 왓슨은 영국을 대표하는 ‘패셔니스타’다운 세련미와 클래식한 품위를 동시에 보여줬다.”면서 만족감을 드러냈다.영국 내에서 명성을 쌓은 사진작가 마리오 테스티노가 촬영한 이 화보는 카탈로그 및 패션잡지에 실릴 예정이다.

한편 엠마 왓슨은 2007년에는 ‘샤넬’(Chanel)과 400만달러 상당의 계약을 체결하고 전속모델로 활동한 바 있다.





강경윤기자 newsluv@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