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엄지만한 ‘세계에서 가장 작은 앵무새’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계에서 가장 작은 앵무새의 모습을 포착했다고 영국 BBC 방송이 보도했다.

BBC 프로그램인 ‘화산으로 잃어버린 땅’(Lost Land of the Volcano)의 촬영팀은 파푸아뉴기니를 방문했다가 ‘난쟁이 앵무새’(Buff-faced Pygmy Parrot)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는데 성공했다.

사람의 엄지손가락보다 작은 크기의 이 앵무새는 다 자라도 몸길이가 9㎝, 무게는 11.5g에 불과하다.

촬영팀과 동행한 조류전문가는 “파푸아뉴기니 섬에 있는 산의 800m 고지에서 이를 처음 발견했다.” 며 “수컷 머리에 눈에 띄는 무늬가 있는 것을 제외하고는 암컷과 수컷 사이에 큰 차이가 없다.”고 설명했다.


BBC는 “세계에서 가장 작은 앵무새인 ‘난쟁이 앵무새’를 야생에서 카메라로 포착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보도했다.

한편 ‘화산으로 잃어버린 땅’ 취재팀은 이번 파푸아뉴기니 촬영에서 가장 작은 앵무새 외에도 몸길이 82㎝의 거대 쥐 등 희귀 생물체도 발견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