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中미녀교사 인기폭발…“연예계도 러브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연예인 못지않은 뛰어난 미모와 화려한 패션 감각을 자랑하는 중국의 한 여교사가 연예계에서 러브콜을 받을 정도로 뜨거운 인기를 구가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중국 대형포털 사이트 시나닷컴에 따르면 장쑤성 난퉁에 있는 한 초등학교에서 국어교사로 재직 중인 20대 주쑹화(朱松花)라는 여교사가 지난달부터 인터넷을 중심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인형처럼 예쁜 얼굴에 남다른 패션 감각을 자랑하는 그녀가 교사가 되기 전 촬영했던 사진과 최근 일상의 담은 사진들이 유명해지면서 관심이 집중된 것. 중국 네티즌들은 “중국에서 가장 섹시한 여교사”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일부 네티즌들은 “팬클럽을 결성하자.”고 모였으며, 아예 공개구혼을 하는 남성들도 적지 않았다. 참신한 이미지와 영화배우 못지 않은 외모 때문에 광고계와 연예계에서도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고 현지 언론매체들은 보도했다.


그러나 주쑹화에 대한 모든 반응이 호의적인 건 아니다. 일부 네티즌들은 여교사가 지속적으로 미모를 자랑하는 사진을 올리는 또 다른 의도가 있을 것이라고 의심했으며 일부 학부모들은 “아이들 정서발달에 큰 영향을 미치는 교사가 외모만 앞세워 유명해지려 한다.”고 날선 시각을 세우기도 했다.

한편 주쑹화는 연예계에 진출할 뜻이 없다고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강경윤기자 newsluv@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