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고양이 모델 ‘2011년 패션 달력’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양이들이 한 의류브랜드의 패션 의상을 입고 모델로 나서 화제다.

28일(현지시간) 영국 더 선 등 외신은 뉴욕 패션브랜드 유나이티드뱀부의 듀오 디자이너 미호 아호키와 듀이 팜이 최근 제작한 ‘고양이 달력 2011’이라는 이색적인 달력을 소개했다.


공개된 달력에서 고양이들은 진짜 모델이라도 된 듯 얌전히 자세를 잡고 있다. 특히 겨울코드를 입은 한 고양이는 특유의 시크한 표정으로 눈길을 끌었고, 다른 고양이들 역시 드레스, 셔츠, 재킷 등 의상을 입고 패션모델 뺨치는 자태를 뽐냈다.

이 브랜드의 디렉터이기도 한 아호키는 팜과 함께 지난해부터 달력 콘셉트로 자신의 애완 고양이 티지(TG)와 다른 고양이들을 모델로 세우는 아이디어를 내고 올해로 두 번째 달력을 제작했다.

미호는 “고양이들에게 옷을 입히기는 매우 어렵다.”며 “쉽게 입히려면 옷을 제작하는데 단추와 지퍼 대신 벨크로 테이프를 이용해야 한다.”고 귀띔했다.

한편 온라인을 통해 판매되고 있는 이 달력의 수익금은 고양이를 위한 자선단체 등에 기부될 예정이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