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가면이야? 얼굴이야?’섬뜩한 가면’ 日서 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실물에 버금가는 묘사로 진짜보다 더 진짜 같은 얼굴가면이 일본에서 개발됐다.

일본의 한 가면생산 업체가 최근 피부의 혈관은 물론 홍채와 같은 세부적인 특징도 그대로 묘사한 가면을 판매하기 시작했다고 영국 대중지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이번에 소개된 가면은 실물과 거의 차이가 없을 정도로 완성도가 높았다. 이 업체는 디지털 기술을 이용해 ‘인간의 사진복사’(human photocopier) 과정을 거친 뒤 강력한 염화비닐을 이용해 가면 ‘리얼-F’(Real-f)가 탄생시켰다고 밝혔다.



”너무 진짜 같아서 섬뜩하기까지 하다.”는 평을 얻은 이 가면의 가격은 일반의 수 배에 달하는 370만원 상당. 얼굴뿐 아니라 머리카락과 어깨까지의 묘사가 가능하다고 업체 측은 밝혔다.

이 업체는 “우리의 기술은 흑백에서 컬러로 진보했고 이제는 디지털을 이용한 3D 입체효과를 가미한 가면을 탄생시켰다.”면서 “이전에 나왔던 가면들보다 한층 더 현실성을 가미한 게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강경윤기자 newsluv@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