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엠마 왓슨, 노출 사진 中서 확산…합성 의혹 제기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스타 엠마 왓슨(21)의 상반신 노출 사진이 중국 온라인상에서 빠르게 확산되며 논란이 일고 있다.

28일 티티몹 등 중국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는 엠마 왓슨의 노출 사진은 그 수위가 매우 충격적이다.

사진 속 엠마 왓슨은 공공 장소로 보이는 곳에서 상의를 위로 올려 가슴을 드러낸 채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으며 친구로 보이는 한 여성이 장난스럽게 그 부위에 입을 맞추고 있다.

사진을 본 왓슨의 팬들과 네티즌들은 충격에 빠졌다. 대부분은 “도대체 어떻게 된 것이냐”며 경악을 금치 못했고 일부에서는 악의적인 합성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왓슨은 올초 보도된 남자 친구와의 데이트 파파라치 사진 때와 헤어 스타일이 달라 최근 모습은 아닌 것으로 추정된다.

영화 ‘해리포터’ 시리즈에서 헤르미온느 역으로 세계적인 스타로 알려진 엠마 왓슨은 지난해 초에도 신체 일부가 노출돼 곤욕을 치른 바 있다.

윤태희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