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신비

향유고래 4마리 혀·꼬리 등 잘려 죽은 채 발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에서 거대 향유고래 4마리가 숨진 채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고 옌청신원망 등 현지 언론이 19일 보도했다.

고래 4마리가 장쑤성 옌청시 신탄 염전 부근에서 발견된 시각은 지난 16일 늦은 밤. 거대한 고래가 출현했다는 신고를 접한 해안경비대는 밤새 이들의 상태를 살폈으나 17일 아침 결국 4마리 모두 숨진 것으로 결론 내렸다.

몸길이 20m, 무게 30t에 달하는 이 향유고래들은 몸 여기저기에 크고 작은 상처가 있었으며, 이중 한 마리는 해변에서 2㎞가량 떨어진 인적이 드문 곳에서 발견됐고 나머지 고래들은 30m 거리 안팎에서 발견됐다.

몇몇 고래 주변에는 핏자국이 선명했는데, 특히 한 고래는 살점이 수십 군데 도려내어진 상태에다 이빨과 혀, 꼬리 부분이 잘려진 상태였다.

현지 경찰은 이곳 주민들이 16일 밤에서 17일 새벽 사이 경비가 소홀한 틈을 타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향유고래가 집단 사망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은 상태다. 중국과학원 동물과 소속 전문가들은 이 고래 사체에서 채취한 표본을 이용해 사망원인을 조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구상에 서식하는 이빨고래류 중 가장 큰 향유고래는 멸종위기동물로 지정돼 있으며, 이달 초에도 영국에서 향유고래 한 마리가 죽은 채 발견돼 충격을 준 바 있다.

송혜민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