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아기 원숭이 차에 받혀 죽자 원숭이떼 ‘복수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기 원숭이를 치여 사망케 한 택시를 상대로 원숭이들의 대규모 ‘복수극’이 벌어졌다.

지난 23일(현지시간) 중국 하이난성 산야시의 한 호텔 앞에서 수십마리의 야생 원숭이와 호텔 종업원들과의 대치극이 벌어졌다.

원숭이들이 인근 산에서 단체로 내려온 이유는 이날 오전 택시에 받쳐 숨진 아기 원숭이 때문. 충격적인 장면을 목격한 원숭이들은 하나둘씩 사체가 된 아기 원숭이 주위로 몰려들었고 사고를 낸 택시는 황급히 현장을 벗어났다.

원숭이들의 복수극은 이때부터 시작됐다. 사고를 낸 차와 같은 모양의 택시가 현장에 들어오자 원숭이들은 단체로 공격에 들어가며 날뛰었다.또 원숭이들은 사체를 치우려는 호텔 종업원들을 공격하기 시작해 사체를 사이에 두고 팽팽한 대치에 들어갔다. 이같은 소동은 결국 경찰이 도착해서야 정리됐다. 경찰 측이 근처의 차량을 이용해 원숭이의 시야를 차단하고 아기 원숭이의 사체를 치운 것.

현지 경찰은 “사체를 싣고가는 경찰차를 쫓아오는 원숭이도 있었다.” 면서 “이곳 원숭이는 국가의 보호동물로 지정되어 있어 의도적으로 위해를 주면 처벌 받는다.”고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