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사진 속 ‘웃는 얼굴’ 평가하는 사이트 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당신의 미소는 몇 점?”

얼굴인식기술을 이용해 사진 속 인물의 웃는 얼굴을 평가해 주는 서비스가 등장했다.

일본 후지필름은 “자사가 운영하는 인터넷사이트 ‘카오라보’(顔ラボ)에서 사진 속 인물의 웃는 얼굴을 평가해 주는 ‘스마일챔프’(スマイルチャンプ)를 서비스한다.”고 지난달 30일 발표했다.

이 업체가 개발한 ‘웃는 얼굴인식기술’(笑顔認識技術)을 응용한 이 서비스의 특징은 사진 속 얼굴을 업체가 보유한 데이터베이스와 비교해 점수화한 뒤 ‘멋진 미소’에서 ‘썩은 미소’까지 총 6단계로 평가해주는 것.

또 다수의 사람이 등장하는 사진도 평가할 수 있다. 이 경우 평가를 통해 점수가 높은 상위 3명에게는 메달 마크가 표시되며 점수가 가장 낮은 사람에게는 복면 레슬러 마크가 나타난다.

업체는 이 서비스를 이용한 유저들의 덧글과 트랙백을 분석해 ‘웃는 얼굴인식기술’의 새로운 활용법을 모색해 나갈 방침이다.

업체관계자는 “웃는 얼굴 평가는 다른 사람이 봐도 인정할 정도”라며 강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한편 이 서비스는 정면을 바라보고 있는 사진파일만 있으면 누구든 이용할 수 있다.

사진=itmedia.co.jp

서울신문 나우뉴스 김철 기자 kibou@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