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나 떨고 있니?”…겁먹은 새끼 사자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프리카 물소 떼에 둘러싸인 새끼 사자의 겁먹은 모습 등 다양한 사자의 모습을 포착한 사진들이 공개돼 눈길을 모으고 있다.

이 사진들은 아프리카 케냐에서 활동하고 있는 형제 사진작가 아누프와 마노 샤 형제가 원격조정 카메라를 이용해 ‘동물의 왕국’으로 불리는 마사이 마라(Masai Mara)에서 촬영한 것들이다.

샤 형제는 지난 해 7월부터 약 7개월에 걸쳐 사자들이 주로 나타나는 지역을 미리 파악해 원격 조정 카메라를 숨겨 설치하는 방식으로 야생에서 사자들의 모습을 최대한 자연스럽게 담는데 주력했다.

그런 과정을 거쳐 완성된 사진들에는 사자들이 넓은 벌판에서 장난치는 모습, 휴식을 취하거나 낮잠을 자는 모습 등 다양하고 친근한 상황이 담겨있다.


그 중에서도 네티즌들의 가장 큰 인기를 끌었던 사진은 새끼 사자가 아프리카 물소 떼들에게 둘러싸여 구덩이에 몸을 숨긴 장면이 포착된 사진이다.

사진 속 어미와 떨어진 이 새끼 사자는 맹수지만 몸집 큰 물소 떼들의 공격을 피하기 위해 최대한 몸을 웅크리고 긴장한 듯 눈을 질끈 감고 있어 독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을 촬영한 샤 형제는 “야생 사자들의 이동 경로를 미리 예측하는 것이 가장 어려웠다.”면서 “카메라에 사자들의 자연스러운 모습들이 담겨 만족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강경윤기자 newsluv@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