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나’를 만들어드립니다” 美 피규어 회사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를 가지고 논다?

고객과 닮은 액션 피규어를 제작해 주는 서비스를 미국의 한 장난감 회사에서 제공해 화제다.

오레곤주에 있는 ‘댓츠 마이 페이스’(That‘s My Face)는 고객의 사진을 받아 그와 닮은 피규어를 만들어 판매한다. 사진 이미지를 분석해 3D 기술로 재현한 뒤 이를 토대로 피규어의 머리를 제작하는 방식이다.

머리 외에 다른 부분들은 직접 선택할 수 있다. 군인부터 X-게임 선수, 사진작가까지 다양한 샘플이 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복장이나 자세 등을 직접 선택할 수도 있으며 얼굴만 주문하는 것도 가능하다.



제품발표회에서 회사는 영화배우 로버트 패틴슨과 콜린 파렐을 닮은 피규어를 공개했다. 발표를 맡은 존 키튼은 “이것은 정말 대단한 아이디어”라면서 “이제 당신 자신과 놀 수 있다.”고 말했다.

크기는 4인치(10.16cm)와 12인치(30.48) 모델로 나눠지며 가격은 각각 99달러(약 12만원)와 129달러(약 16만원)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