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무게 275g’ 세계에서 가장 큰 달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남미 콜롬비아의 한 농장에서 자이언트 달걀이 생산돼 화제가 되고 있다.

농장 주인은 “세계에서 이처럼 큰 달걀은 나온 적이 없다.”며 기네스 등재를 추진하고 있다.

세계 최대 달걀이 생산된 곳은 콜롬비아의 유명한 농장 알타미라. 이 농장의 양계장에선 최근 프란시스카나라는 이름을 가진 암탉이 무게 245g짜리 달걀을 낳았다.

현재 기네스에 등재된 세계 최대 달걀은 중국에서 생산된 175g짜리다.

농장 주인 에르난도 니뇨는 “멕시코에서 135g짜리 달걀이 생산된 적이 있지만 기네스기록을 깨진 못했다.”며 세계 최대 달걀로 기네스기록에 올리겠다고 말했다.

세계 최대 달걀을 낳은 닭 프란시스카나는 특별하지 않은, 평범한 닭으로 사료도 옥수수 등 다른 닭과 동일한 것을 먹고 있다. 5년생으로 4년 전부터 달걀을 생산하고 있다.

사진=에페

서울신문 나우뉴스 해외통신원 손영식 voniss@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