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손흥민, 뮌헨의 ‘50경기 연속 무패 달성’ 저지할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분데스리가에서 49경기 무패 행진을 달리고 있는 명실상부한 현 유럽 최강의 팀 바이에른 뮌헨이 ‘리그 50경기 무패 행진’이라는 금자탑 수립에 도전한다. 그 상대는 손흥민이 뛰고 있는 레버쿠젠이다.

분데스리가에서 적수가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뮌헨과, 최근 팀 분열 양상마저 보이고 있는 하락세의 레버쿠젠의 대결이라 뮌헨이 무난히 50경기 무패 행진을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 대부분이지만, 지난 시즌 뮌헨이 홈 경기에서 레버쿠젠에 패했다는 것은 눈여겨볼 점이다. 이번 경기도 뮌헨의 홈에서 펼쳐진다.



선수 개인의 능력은 물론 조직력까지 완벽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뮌헨을 상대하는 최근 7경기에서 승리가 없는 레버쿠젠의 입장에서는 선수들의 분발에 기대를 걸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손흥민 역시 마찬가지다. 레버쿠젠 팀 전체가 부진한 상황에서 손흥민은 6일 국가대표팀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는 좋은 모습을 보여준 바 있다.

한편, 잉글랜드 측에서는 뮌헨의 이번 50경기 무패행진 도전을 또 다른 시각에서 보고 있다. 49경기 무패행진 기록을 갖고 있는 아스널을 바로 지난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꺾은 뮌헨이, 본인들의 무패행진 기록을 49에서 50으로 늘릴 수 있느냐 하는 점이다.

손흥민의 활약정도, 뮌헨의 무패 행진 지속 여부 등이 관심을 모으고 있는 양 팀의 맞대결은 3월 16일 새벽 2시 30분, 뮌헨의 홈구장에서 펼쳐진다.

사진= 레버쿠젠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AFP)

이성모 스포츠 통신원 London_2015@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