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대학생이 만든 ‘아이팟 CM’ 美 TV에 방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영국의 한 대학생이 취미로 만든 한 상품광고가 실제 그 기업의 홍보CM으로 방송돼 화제가 되고 있다.

이 CM을 만든 사람은 올해 18살의 닉 헤일리(Nick Haley)라는 이름의 학생으로 자타가 공인하는 ‘아이팟’ 마니아다.

헤일리가 만든 아이팟 CM은 애플 공식 홈페이지에서 빌려온 비디오 클립을 조합해 만든 것으로 지난 9월 세계적인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youtube.com)에 게재해 네티즌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자작 CM에는 격렬한 비트와 강한 리듬의 배경음악이 깔려있으며 아이팟의 참신함과 매력을 완벽하게 표현해냈다는 평가를 받고있다.

헤일리의 자작 동영상을 본 애플의 한 광고담당자는 “헤일리에게 동영상 삭제를 요구하지 않고 반대로 다시 찍어주기를 제안했다.”며 실제 광고로 사용된 배경을 밝혔다. 고해상도로 다시 찍은 헤일리의 동영상은 메이저리그 ‘월드 시리즈’ 기간동안 황금시간대에 방송됐다.

한편 이 소식을 전한 미국내 주요 언론들은 “헤일리의 이야기는 CM제작자를 꿈꾸는 사람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라며 “소비자의 열정을 높이 산 애플사도 ‘고객 사랑’을 실천한 셈”이라고 전했다.



사진=유튜브 동영상 캡쳐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