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내년 3월 출시설 ‘아이패드 미니2’ 달라진 점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이패드 미니에 이어 애플의 차세대 아이패드가 내년 3월 출시될 예정이라는 보도가 끊임없이 나오고 있다.

미국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일본 맥전문 사이트 마코타카라(Macotakara) 등을 인용해 “더 얇고 가벼워진 아이패드 미니2가 내년 3월 출시될 수 있다.”고 보도했다.

애플 내부소식통의 말을 인용한 이번 보도에 따르면 아이패드 미니2는 지난 10월 출시된 아이패드 미니와 세부 디자인은 거의 동일하지만 해상도가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예상되는 아이패드 미니2의 LCD 크기는 7.9인치로 기존과 동일하며, 해상도는 레티나급 326ppi, 2048×1536 픽셀이다.



크기는 기존 아이패드미니의 134.7×200×7.2㎜(가로×세로×두께)보다 각각 17㎜, 4㎜, 2㎜줄어든 117.7×196×5.2㎜로 예상된다.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지난 10월 당시 애플의 차세대 아이패드였던 아이패드 미니가 예상보다 빨리 출시된 점을 미뤄 봤을 때, 아이패드 미니2의 출시 역시 다소 이른 시점인 3월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애플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서피스와 넥서스 7을 견제하기 위해 출시 간격을 6개월 단위로 앞당길 것”이라고 덧붙였다.

송혜민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