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F4 실제 주인공?…中재벌2세들 이렇게 논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화권에서 뜨거운 인기를 모은 드라마 ‘꽃보다 남자’의 주인공처럼 재력에 수려한 외모까지 겸비한 중국 재벌2세들의 실제 생활모습이 인터넷에 공개됐다.

최근 티티몹(tt.mop.com) 등 중국 대형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재벌 2세의 럭셔리한 삶’이란 제목의 글과 함께 이들의 모습이 담긴 사진 여러 장이 올려져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저장성 원저우에 사는 재벌가 자제들이 수억원 대 자가용을 몰거나 호텔을 빌려 파티를 여는 등 서민과는 사뭇 다른 화려한 생활의 단면을 블로그에 직접 올린 것.



네티즌들은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아 드라마에서만 보던 재벌 2세들의 실제 생활을 보니 흥미롭다.”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얼마 전 열린 재벌 2세 왕 쟌후이 결혼식에 동원된 9억원 대 마이바흐 웨딩카 뒤로 람보르기니, 롤스로이스, 페라리 등 고급 승용차 수십 대가 카퍼레이드는 많은 이들의 이목을 끌기에 충분했다.

하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결혼식에 거금을 쏟아 붓는 등 사치풍조가 팽배한 사회적 분위기에서 재력을 과시하는 모습에 상대적인 박탈감을 느꼈다는 부정적인 의견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름을 밝히지 않은 한 네티즌은 “젊은 사람들이 드라마에 나오거나 인터넷에 올라온 재벌들의 사진만 보고 물질적 가치가 쫓을까봐 걱정된다.”고 우려 섞인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강경윤기자 newsluv@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