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일반

레이디 가가, 토크쇼서 얼굴 뿔 공개 ‘성형 의혹’

작성 2011.02.16 00:00 ㅣ 수정 2011.02.16 18:0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확대보기
그래미상 3관왕이라는 영예와 함께 파격적인 패션으로도 화제를 모으고 있는 레이디 가가가 때아닌 성형 논란에 휩싸였다.

15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 메일은 “레이디 가가가 미국 NBC 토크쇼인 ‘더 투나잇 쇼 위드 제이 레노’에 피부 이식을 한 듯한 얼굴로 출연했다.”고 전했다.

이날 그래미 트로피 3개를 들고 등장한 레이디 가가는 속옷이 훤히 드러나는 실크 소재의 검정 드레스를 입고 PVC 소재의 뿔 달린 검정 마스크를 착용해 남다른 패션 감각을 선보였다.


특히 그녀는 인터뷰하는 동안 마스크를 벗었는데, 얼굴의 광대뼈와 이마 좌·우 측에 총 4개의 뿔을 달고 있어 공상과학 영화의 한 편을 떠올리게 하기도 했다.

데일리 메일은 “레이디 가가가 이날 토크쇼에서 선보인 얼굴은 일부 엽기적인 사람들이 피부 속에 금속이나 보석을 이식하는 성형 수술 같다.”고 설명했다.

이에 레이디 가가의 관계자는 이 매체에 “(그녀의 얼굴에 대해) 말할 수 없다.”고 전해 그녀가 실제로 피부 이식 수술을 받았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한편 레이디 가가는 최근 미국의 한 시사프로그램에 출연해 “술과 마약, 담배에 의존하지 않으면 곡을 쓸 수 없다.”고 말해 논란을 산 바 있다.

사진=NBC 캡처

서울신문 나우뉴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칠레서 길이 6m 산갈치 잡혀… “대재앙 전조” 공포 확산
  • 간통 여성에 ‘죽을 때까지 돌팔매질’ 사형 선고…수단 판결
  • 인도 원숭이떼 또 아이 습격…생후 6개월 남아, 자택 3층서
  • 결혼한 친언니로 위장해 혼인신고 했다가 30년 만에 들통난
  • 감금에 채찍질까지…페루 마을서 마녀로 몰린 여성들
  • 남아공 ‘모델 집단성폭행’ 일파만파…불법체류자 140여명 체
  • 여객기 180도 뒤집히며 불시착…탑승자 전원 생존 ‘모가디슈
  • 중국 사막서 산산조각 난 日 자위대 비행기?…위성사진 분석해
  • 생방송 중 前부인 불 질러 살해…中 남성 공개 사형
  • “강물 그냥 마셔도 안전해” 벌컥 들이킨 인도 정치인 병원
  • 나우뉴스 CI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태평로1가)  |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