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결혼해줘” 청혼하려 1600km 걷는 中남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의 20대 청년이 여자 친구를 향한 사랑의 마음을 표현하고자 대륙 종단을 시작했다. 중국 네티즌들은 이 청년의 무모하지만 아름다운 열정에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고 있다.

온몸을 새까맣게 그을리면서 하루 수km를 걷는 주인공은 허난성에 사는 류 페이원(29). 류는 몇 년 간 사랑을 키워온 여자 친구 링 쉬에(23)에게 최근 청혼을 했다가 “1000마일(약 1600km)을 걷는다면 그렇게 하겠다.”는 농 섞인 대답을 들었다.

링이 스코틀랜드 그룹 프로클레이머스의 열렬한 팬인 남자 친구를 위해 ‘500마일’이란 곡의 가사를 인용해 긍정을 답변을 한 것. 이 곡에는 “너의 남자가 될 수 있다면 500마일을 걷고 또 500마일을 걷겠다. 그리고 너의 집 앞에 쓰러지겠다.”는 내용이 담겼다.

청혼 다음날 류는 배낭과 워킹화 등을 구입한 뒤 여자 친구에게 알리지도 않은 채 허난성을 떠나 광둥성으로 이르는 1000마일의 대륙 종단 여행을 훌쩍 떠나버렸다. 뒤늦게 이 소식을 들은 링은 황당함과 감동이 교차했다고 털어놨다.


허난성의 한 지역신문과 한 인터뷰에서 링은 “1000마일을 걸으면 청혼을 받아주겠다는 건 100% 농담이었다.”면서 “평소 장난을 잘 치는 성격이었기 때문에 그가 진짜 이렇게 떠날 줄은 몰랐다. 건강히 돌아오기만을 바랄 뿐”이라고 말했다.

류가 ‘사랑의 완주’를 모두 마치는 데는 약 6주가 걸린다. 여행을 떠나기 전 류는 “걸어서 중국의 여러곳을 둘러보는 건 아름다운 일이 될 것이다. 이 여행을 끝나면 나의 사랑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소망을 밝혔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강경윤기자 newsluv@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