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여친을 게임 주인공으로!’ 로맨틱 ‘게임 프러포즈’ 감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랑하는 이에게 청혼하는 순간은 모두 소중하지만 그 방식이 세상에 단 하나 뿐이라면 더욱 특별하지 않을까? 천 개의 꽃송이, 비싼 보석보다 더 로맨틱한 ‘게임 프러포즈 영상’이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2월 초, 유튜브에 업로드 된 영상 중 1개가 큰 주목을 받았다. 내용을 살펴보면, 먼저 한 남성이 직접 게임을 만들었다며 여자친구로 보이는 여성에게 테스트를 부탁한다. 기사가 얼음 속에 갇힌 공주를 구하는 것이 목적인 슈퍼마리오 스타일의 해당 게임을 열심히 즐기던 여자친구는 엔딩부분에서 갑자기 눈이 커진다. 얼음 속 공주를 구한 뒤 기사가 전하는 게임 속 대사가 예사롭지 않았기 때문이다.

“나는 당신을 구하기 위해 온갖 역경과 고난을 견뎌왔습니다. 이제 남은 삶을 나와 함께 보내주길 부탁합니다. 엔젤 화이트, 그렇게 해주실 수 있나요?”

엔젤 화이트는 바로 영상 속 여성 본인의 이름이었다. 그녀는 남자친구가 청혼하기 위해 직접 게임을 만들었음을 알고 감동의 눈물을 흘린다. 기사의 마지막 대사에 대한 게임 속 선택지는 ‘Yes or No’ 두 가지였고 여성이 Yes를 선택하며 영상도 끝을 맺는다.

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의 20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이 남성의 이름은 로버트 핑크로 미국 오리건에 거주하는 그래픽 디자이너다. 그는 2년 반 전부터 여자친구인 엔젤 화이트와 사귀어왔고 최근 청혼하기로 결심했다. 그는 평소 게임을 즐기는 여자친구에게 가장 어울리는 세상 단 하나뿐인 프러포즈를 계획했는데, 바로 직접 게임을 만들어 청혼하는 것이었다. 이에 게임프로그래머, 게임 음악 프로듀서인 친구 2명과 함께 지난 5개월 간 몰래 게임을 만들었고 멋지게 청혼을 성공시켰다.



한편, 이 영상은 유튜브에서 조회수 80만, 댓글 1000개를 돌파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또한 영상 속 게임(Knight man)도 공식 홈페이지(http://www.pixelproposal.com/)에서 직접 조작해 볼 수 있다.

☞☞동영상 보러가기



동영상·사진 출처=유튜브    

조우상 기자 wscho@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