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3초만 늦었어도 목숨이…‘충격 영상’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불과 3초만 늦었어도 고속열차에 사람이 치이는 대형 참사로 이어질 뻔했던 아찔한 순간이 포착돼 네티즌들에게 충격을 주고 있다.



최근 유튜브에 “고속열차에 치여 죽을 뻔했던 남자(man is nearly killed by a speeding train)”라는 제목으로 게재된 총 길이 40초가량의 해당 영상 속에는 제목처럼 한 사람의 목숨이 위태로웠던 긴박한 순간이 생생히 담겨있다.

영상은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건널목을 비추며 시작된다. 첫 기차가 지나고 보행인들이 서둘러 길을 건넌다. 그런데 뒤늦은 일행 한 명이 급하게 건널목으로 뛰어든다. 영상 말미 해당 남자가 길을 건너는 불과 3초의 순간이 지남과 동시에 시속 127㎞라는 무시무시한 속도로 한 급행열차가 건널목을 통과한다. 이 남자는 순간 공포에 질린 듯 뒤 열차를 바라본다. 불과 3초만 늦었으면 그는 세상과 작별했을 가능성이 매우 높기 때문이다.

해당 영상은 지난달 18일 오전 8시 40분 경 캘리포니아 주 레드우드 시티 칼트레인 역에서 포착된 것으로 촬영자는 건너편에서 해당 광경을 우연히 목격한 ‘피터 왈’이다. 다행히도 영상 속 남자는 무사했지만 순간의 찰나에 목숨이 오고가는 해당 영상에 많은 네티즌들은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참고로 미국 통계자료에 따르면, 작년 캘리포니아 주 칼트레인 역에서 열차에 치여 사망한 사람은 총 13명이다.

☞☞동영상 보러가기



동영상·사진=유튜브 

조우상 기자 wscho@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