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A~G컵 섹시녀 ‘속옷사이즈 합창 ’ 상술 대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7명의 란제리 모델들이 자신의 브라컵 사이즈에 해당하는 화음에 맞춰 노래를 부르는 광고가 인터넷 상에서 화제다고 9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 메일이 전했다.

지난달 말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이 광고는 글로벌 란제리 브랜드인 라센자(La Senza)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기획한 ‘브라컵 사이즈 합창단’이라는 타이틀의 광고 캠페인이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A부터 G까지 다양한 브라컵 사이즈를 가진 여성모델들이 순서대로 소개된다. 모델들은 마치 피아노 건반처럼 매트리스 위에 순서대로 나란히 누워있다. A컵, 라음부터 시작이니 가단조인 셈이다. 이들은 자신의 화음에 맞춰 크리스마스 캐롤송인 ‘아름답게 장식하세’를 합창한다.



라센자의 관계자는 “남성들이 크리스마스를 맞아 여자친구나 부인의 브라 사이즈에 꼭 맞는 속옷을 선물하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광고를 구상한 에이전시 ‘카르마라마’의 톰 우딩턴과 로빈 템플은 “라센자가 A컵부터 G컵까지 다양한고 아름다운 란제리를 판매하는 업체라는 점에 대해 강조하려 했다.”고 밝혔다.

한편 1990년 설립된 라센자는 캐나다 퀘백 소재 유명 란제리 브랜드로 전 세계 30여 개국에 진출했으며 영국 란제리 시장의 최대 공급원이다.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서울신문 나우뉴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